인도

A collection of 5 posts
# 4-5 사진으로 보는 죠드푸르 & 우다이푸르
인도

# 4-5 사진으로 보는 죠드푸르 & 우다이푸르

조드푸르는 블루시티라는 별명이 있는 인도의 도시이고, 우다이푸르는 동양의 베니스라는 별명이 있는 인도의 도시이다. #조드푸르 사실 조드푸르에서는 고팔이라는 한국인들이 많이 찾는 숙소에서 묶었는데, 숙소 옥상 식당에서 먹은 계란 볶음밥이 좀 문제가 있는 계란을 쓴 건지 같이 먹은 사람들이 다 속이 안좋아지는 일을 겪었다. 인도에서 길거리 음식을 아무리 사먹어도 무적이었던 나의 위장도
6분 글
#4-4 사막도시 자이살메르
자이살메르

#4-4 사막도시 자이살메르

자이살메르는 인도 북서부에 위치한 사막도시로 골든시티 라는 별명으로도 알려진 곳이다. 이곳은 한국인들에게도 아주 유명한 곳으로 대부분이 쿠리사막 투어를 목적으로 온다. 인도의 많은 도시들 중에서도 특별한 느낌이 드는 작은 도시. 사막 말고는 그냥 도시와 성을 둘러보는 것 말고는 크게 볼 거리는 없다. #자이살메르 시내 역에서 내리자마자 이미 사막 도시 같은 풍경이
11분 글
#4-3 요가의 중심에서
인도

#4-3 요가의 중심에서

새벽 6시. 델리를 출발해서 밤새 달린 기차가 하리드왈 역에 도착했을 땐 아직 사방은 어두웠다. 이 날의 목적지는 리시케시라서 다시 버스를 타야했다. 역을 나오고 바로 버스 터미널이 있어서 리시케시 행 버스가 어느건지 물어보고 다녔는데 아무도 확실하게 아는 사람이 없었다. 인도의 특징 중 하나 일 수도 있는데 모르면 모른다고 하면 되는데 괜히
10분 글
#4-2 바라나시의 매력
인도

#4-2 바라나시의 매력

많은 배낭여행자들이 네팔과 인도를 세트로 여행한다. 나도 그 중 하나. 네팔에서 인도, 혹은 인도에서 네팔로 이동할 수 있는 국경은 몇군데 있는데, 많은 사람들이 소나울리 국경을 이용하지 않을까 싶다. 이 국경은 주로 네팔의 카트만두 ~ 인도의 바라나시 구간으로 이동하는 사람들이 많이 이용한다. 그러한 이유로 네팔에서 인도로 넘어가는 여행자의 경우, 인도의 첫번째 목적지가
15분 글
#4-1 인도라는 나라
인도

#4-1 인도라는 나라

인도에 가기 전, 인도에 가본 적이 있다는 사람들이 하나 같이 하는 말들이 있었다. "나라 진짜 개판이야." 네팔에 있던 나는 네팔도 충분히 개판으로 보였는데 바로 밑나라 인도는 도대체 어느정도 수준이길래 만나는 사람들마다 그렇게 얘기하는지 궁금했다. "인도에 비교하면 네팔은 천국이지." 국적에 상관 없이 많은 여행자들이 이렇게 말을 했다. 어떤 사람은 인도라는 말만
17분 글